본문 바로가기 주메뉴로 바로가기 왼쪽메뉴로 바로가기

통합검색 전체메뉴

소비자위해감시시스템 전체메뉴

안전이슈 보도자료
SNS 공유하기 트위터에 콘텐츠 등록하기 페이스북에 콘텐츠 등록하기
보도자료 게시물 상세보기
제목 미세먼지 마스크 꼼꼼히 확인하고 선택해야
출처 식의약안전팀
품목 의약(외)품 및 의료용품
조회수 471
게시일 2018.10.04
미세먼지 마스크 꼼꼼히 확인하고 선택해야
- 일부 제품 표시·광고와 달리 차단효과 거의 없어 -

  최근 일상생활이 어려울 정도의 고농도 미세먼지가 계절과 관계없이 빈번하게 발생함에 따라 마스크를 사용하는 소비자가 증가하고 있으나, 제품에 따라 미세먼지 차단 성능에 차이가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

  이는 한국소비자원(원장 이희숙)이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바른미래당 유의동 의원(경기 평택을)과 공동으로 온라인 쇼핑몰에서 황사나 미세먼지 등의 차단 효과를 표시·광고한 마스크 35개 제품을 조사한 결과 밝혀졌다.
 

조사대상 마스크 35개 제품


□ 일부 제품 표시·광고와 달리 미세먼지 차단 효과 낮아

  현행법상 마스크는 분진포집효율이 일정 기준 이상 되어야 의약외품(보건용 마스크)으로 허가받을 수 있고 허가 받은 제품만 황사·미세먼지·호흡기 감염원 등의 차단 효과를 표시·광고할 수 있다.

  조사대상 35개 중 ‘보건용 마스크(KF94)’ 20개 제품의 분진포집효율(공기를 들이마실 때 마스크가 먼지를 걸러주는 비율)은 95∼99(평균 98)%로 기준(94% 이상)에 적합했다.

  그러나 ‘방한대’ 및 ‘기타 마스크’ 15개 중 분진포집효율이 최소 기준(80% 이상)에 적합한 제품은 1개 제품(88~90%)에 불과했고, 나머지 14개 제품은 8∼79(평균 40)% 수준으로 미세먼지 차단 효과를 기대하기 어려웠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해당 제품들은 “미세먼지 황사 마스크”, “미세먼지 및 각종 오염병균을 막아주는” 등 소비자들이 ‘보건용 마스크’로 오인할 수 있는 문구를 표시·광고하고 있었다.
 

방한대 및 기타 마스크 제품의 분진포집효율


□ 일부 제품 표시기준에 부적합하고 크기 정보(가로·세로 길이 등)는 거의 없어

  ‘보건용 마스크’는 의약외품, ‘방한대’와 ‘어린이용 일회용 마스크’는 공산품으로 분류되어 관련 법률에 따라 포장 등에 필수 표시사항을 기재해야 하나, 보건용 마스크 1개 제품은 “제조번호”를 기재하지 않았고, 방한대 10개 및 어린이용 일회용 마스크 1개 제품은 “제조자명”, “사용연령” 등을 미기재하거나 한글로 기재하지 않아 표시기준에 부적합했다.

  또한, 조사대상 35개 중 한글로 제품의 “치수(가로·세로 길이)”를 표시한 제품은 2개에 불과했다. 현재 보건용 마스크의 경우 크기(치수) 표시에 대한 규정이 없고, 방한대에만 표시를 권장하고 있어 직접 착용해보지 못하고 구입하는 제품의 특성상 정확한 크기(치수) 표시를 의무화할 필요가 있다.

□ 마스크 품목별 안전기준 상이해 개선 검토 필요

  일반 소비자가 사용하는 마스크는 노출 부위·시간, 착용 방법, 사용 연령 등이 거의 유사하나 품목에 따라 안전기준이 상이하다. 예를 들어 ‘보건용 마스크’에는 아릴아민 기준이, ‘방한대’ 및 ‘어린이용 일회용 마스크’에는 형광증백제 기준이 없고 ‘성인용 일회용 마스크’의 경우 안전기준이 전혀 없어 개선이 필요하다.

  실제로 조사대상 35개 제품에 대한 시험검사 결과, 포름알데히드 및 아릴아민은 전 제품에서 불검출됐고, 형광증백제는 방한대 2개 제품에서 검출됐다.
 

품목별 안전기준 예시


  한국소비자원은 이번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관련 업체에 ▲제품 표시사항 및 표시·광고 개선을 권고했고, 식품의약품안전처와 국가기술표준원에는 ▲허위·과장 광고 및 제품 표시 관리·감독 강화 ▲제품 포장에 마스크 크기(치수) 표시 의무화 ▲마스크 품목별 안전기준 개선 검토 등을 요청할 예정이다.

  소비자에게는 ▲사용목적에 따라 알맞은 제품을 구입할 것 ▲황사, 미세먼지, 호흡기 감염원 등의 차단이 목적일 경우 ‘의약외품’ 문구 및 ‘KF+수치’를 확인할 것 ▲본인에게 적합한 크기의 제품을 선택할 것 ▲사용 시 제품에 기재된 주의사항을 꼼꼼히 확인할 것 등을 당부했다.
 

  • 보충취재안전감시국 식의약안전팀 팀   장 김제란(☎ 043-880-5841)
  • 보충취재안전감시국 식의약안전팀 대  리 최윤희(☎ 043-880-5844)

 

파일 181003_마스크 안전실태_보도자료.pdf181003_마스크 안전실태_보도자료.pdf


총 게시물 818 페이지 1 / 82
게시물 검색
보도자료 목록
번호 제목 출처 게시일 조회수
818 겨울철, 전기매트류 화재·화상 사고 주의 새글 위해분석팀 2018.12.14 38
817 헤나 염모 · 문신 전, 반드시 패치테스트 해야 위해분석팀 2018.12.12 42
816 전동킥보드, KC마크 확인하고 최고속도 25km/h 이하 제품 구입해야 위해관리팀 2018.12.11 43
815 커피전문점 알레르기 유발 식품 주의 필요 위해관리팀 2018.12.07 70
814 일부 차량용 핸들커버에서 유해물질 검출 제품안전팀 2018.12.06 100
813 핫팩 사용 시 저온 화상 주의 위해분석팀 2018.12.05 57
812 절임배추, 위생 및 표시 관리·감독 강화 필요 식의약안전팀 2018.12.03 52
811 일부 김서림 방지제에서 안전기준 초과하는 유해물질 검출 제품안전팀 2018.12.03 81
810 커피전문점 이용 시 1회용품 사용 자제해야 식의약안전팀 2018.11.28 174
809 다이어트 패치, 효과 검증 안되고 피부 부작용 발생 우려 위해분석팀 2018.11.23 204

만족도 조사

정보에 만족하십니까?

사용편의성 조사
페이지 처음으로 이동